서귀포시 성산읍주민자치위원회가 지역의 가치를 상징하는 브랜드 개발과 함께 마을 관광지도 만들기 사업에 나서 관심.

 

성산읍주민자치위원회는 성산읍 14개 마을에 산재한 관광지와 문화 유적지를 담은 마을지도를 3월부터 제작에 들어가고 성산읍의 가치를 상징하는 브랜드 디자인도 상반기 중 확정할 계획.

 

김봉의 성산읍주민자치위원장은 “지역 브랜드 개발과 마을 관광지도 제작은 주민들에게 자긍심을 심어주는 한편 관광객 유치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

 

<김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