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주신보 자료사진.

사흘 앞으로 다가온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오는 16일 제주지역 14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시행된다.


13일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수능시험 응시 인원은 모두 7100명으로 지난해보다 112명 늘었다.


시험장은 ▲94(제주)지구 남녕고, 제주제일고, 오현고, 대기고, 제주고, 중앙여고, 신성여고, 제주여고, 사대부고, 제주여상 10곳 ▲95(서귀포)지구 서귀포고, 남주고, 서귀포여고, 삼성여고 4곳이다.


시험 시간은 오전 8시 40분부터 오후 5시 40분까지며 수험생은 오전 8시 10분까지 입실해 수험번호가 부착된 좌석에 앉아 대기해야 한다.


또 휴대전화, 스마트워치, 디지털 카메라, 전자사전, MP3 플레이어, 카메라펜, 전자계산기 등 시험장 반입금지 물품은 1교시 시작 전 제출하고 수험표와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미제출 시 무조건 부정 행위로 간주된다.


시험 당일 수험표를 분실하거나 소지하지 않은 학생은 시험장 관리본부에서 가수험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아울러 매 교시 답안 작성을 끝냈더라도 시험이 종료되기 전까지는 시험실 밖으로 나갈 수 없다. 시험 중 화장실을 가고 싶을 경우에는 감독관의 동행 하에 이용할 수 있다.


도교육청은 오는 15일 오후 1시 수험생 예비소집을 통해 이 같은 유의사항을 전달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