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아라동(동장 김덕홍)과 통장협의회(회장 김명석)는 지난 12일 회의실에서 통장 24명이 참석한 가운데 정례 통장회의를 열고 내년도 예산안 편성에 따른 의견을 수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