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여자 검도 선수단이 제20회 용인대학교 총장기 전국중고등학교 검도대회 개인전에서 은메달 1개와 동메달 1개를 획득했다.

 

이가흔(귀일중 3)은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충북 충주시 충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이번 대회 여중부 개인전 결승에서 전국 최강으로 꼽히는 홍지현(경기 화성동화중)과 대등한 경기를 펼쳤지만 0-2로 아쉽게 패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제주 검도의 기대주 박세연(제주고 3)은 여고부 개인전 준결승에서 박지윤(경기 장곡고)에 0-1로 패해 김혜원(과천고)과 함께 공동 3위를 기록했다.

 

박세연은 앞선 1회전에서 전지현(청주 농업고)을 2-0으로, 2회전에서 박시은(충북 공업고)을 2-1로 제압하며 준결승에 진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