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역의 생활문화를 기반으로 잠재된 가치를 발굴하는 청년혁신가를 위한 프로그램이 시작돼 눈길.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오는 10월까지 서류평가와 발표평가를 통해 선정된 제주 농촌의 판로 개척을 위한 직거래 플랫폼을 추진하는 ‘직팜’ 등 3개 팀을 대상으로 워크숍과 심화강의를 진행해 혁신가를 양성할 예정으로 참가자들에게는 활동을 위한 자금과 활동 공간 등이 제공.


이와 관련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는 “청년혁신가의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