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오후 4시8분께 서귀포시 성산읍 신풍리에 위치한 단독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은 주택 거주자인 강모씨(51)가 자체 진화에 나서 진압됐으나 이 과정에서 강씨가 손과 발에 화상을 입어 제주시지역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재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