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당선으로 막을 내린 제19대 대통령선거 결과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은 “도민에 대한 감사”를 전했고, 다른 정당들은 “당선 축하와 겸허한 수용”의 입장을 표명했다.


민주당 제주도당은 “문재인 후보가 압도적인 지지로 제19대 대통령에 당선됐다. 아낌없는 지지와 성원을 보내주신 제주도민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나라다운 나라, 제주다운 제주를 만들기 위해 도민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제주도당은 “선거 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인다. 결과에 대해 모든 당직자들은 깊이 반성하면서 도민 여러분께 사죄하는 마음으로 무릎 꿇고 석고대죄 드린다”며 “도민들의 사랑과 신뢰를 얻기 위해 뼈를 깎는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국민의당 제주도당은 “문재인 후보의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저희 안철수 후보에 대한 도민 여러분의 성원과 격려, 지지에 감사드린다. 제주의 가치를 키우고 대한민국의 변화를 이끌어 내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바른정당 제주도당은 “문재인 후보의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대한민국 통합에 전력을 다해 주길 바란다”며 “유승민 후보를 성원해 주신 도민께 고마운 말씀을 전한다. 도민의 기대에 어긋남 없이 깨끗한 개혁보수의 길을 가겠다”고 밝혔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문재인 후보의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촛불항쟁의 열망을 안은 성공한 개혁 대통령이 되길 바란다”며 “도민이 보내주신 신뢰와 지지가 진보의 새 출발을 격려하는 함성이라 믿고, 희망의 걸음을 옮기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