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원장 김진석)은 오는 18일 오후 1시30분 의학전문대학원 1호관 대강당에서 ‘뇌 연구가 열어가는 세상, 인간의 미래’ 2017 세계 뇌 주간(2017 World Brain Awareness Week) 기념행사를 연다.


이날 행사에서 은수용 제주대 교수는 ‘뇌를 들여다보는 다양한 연구, 그 창의적 융합’, 허원도 KAIST 교수는 ‘뇌기능 이해를 위한 차세대 광유전학 기술의 개발’, 이창섭 제주대 교수는 ‘신경외과 의사가 알려주는 뇌의 구조와 질병’을 주제로 각각 강연을 펼친다.


행사는 누구나 참가 가능하며 희망자에 한해 프로그램 이수증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뇌연구협회 홈페이지(www.braimsociety.org)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세계 뇌 주간 행사는 청소년과 일반인에게 뇌에 대한 상식과 뇌과학 연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1992년 미국에서 처음 시작된 이래 현재 60여 개국에서 매년 3월 셋째 주에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백나용 기자 nayong@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