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누리당 대표 이정현씨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7일 제주를 방문, 태풍 피해 현장을 찾아 현황을 파악하고 복구 상황을 점검한다.

 

이 대표는 그동안 단식으로 인한 건강 악화로 인해 당초 주말에 퇴원해 요양할 계획이었으나, 태풍 피해 속보를 접한 후 제주를 방문하는 것으로 일정을 조정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9시 제주에 도착한 후 한천저류지, 한천교 침수피해 현장, 남수각 침수피해 현장을 방문할 예정이다.

 

이 대표는 이 자리에서 피해지역 주민들에게 심심한 위로를 전하는 한편 빠른 피해 상황 파악과 원활한 복구 작업이 이뤄져 하루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당정회의 등을 통해 지원책을 강구하기로 했다.

 

이번 태풍 피해 현장 방문에는 윤영석 대표비서실장, 강지용 제주도당위원장, 양치석 제주시갑 당협위원장, 부상일 제주시을 당협위원장 등이 함께할 예정이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