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청 소속 성룡이 지난 23일부터 27일까지 전라남도 광양시 광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레슬링 2013 국가대표 2차 선발대회 자유형 120kg급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한 성룡은 준결승에서 이종화(부천시청)을 2-1로 제압하고 결승에 올라 정의현(국군체육부대)에게 2-0으로 승리를 거둬 우승을 차지하며 국가대표에 선발되었다.


성룡과 함께 2013 국가대표 2차 선발전에 출전한 그레꼬로망 55kg 윤영민과 66kg급 김영하(이상 제주도청)는 각각 준결승에서 남상우, 신동수(이상 국군체육부대)에게 1-2로 패하며 3위를 기록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